본문 바로가기
우리집 이야기/잡다한 이야기

경기도 부대찌개 맛집; 운암명가 화성점에서 포장해온 마늘향 짙은 부대찌개

by 슈 냥 2020. 3. 22.
 

부대찌개

어려운 시절에 먹은 음식이 향수로 남아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는 경우가 있다. 아픈 과거를 추억으로 채색하게 만드는 그런 음식이다. 하지만 경우에 따라 그 추억은 실제가 아니라 마음

100.daum.net

한국인 중에 부대찌개를 싫어하는 사람이 얼마나 있을까?

회사 구내식당에서도 부대찌개만 나오면 줄이 길게 늘어서는 것을 보면

나 말고도 많은 사람들이 부대찌개를 좋아하는 것 같다.

 

그래서 오늘은 퇴근하면서 회사 근처의 부대찌개집에서 찌개 2인분을 포장해왔다.

회사 바로 옆에 운암명가 화성점이 위치해 있어 퇴근하자마자 음식점으로 직행했는데,

이렇게 미리 포장을 해 놓았기 때문에 음식점에 들어가서 3분만에 결제를 하고 나올 수 있었다ㄷㄷ

 

2인분에 라면사리까지 해서 16,000원이니 가성비 괜춘하다.

새빨간 양념과 함께 마늘이 구석구석 꽉 차있다.

운암명가의 키포인트는 '마늘향' 아닐까 싶다.

어마어마한 마늘향이 다른 부대찌개집과는 다른 독특한 맛을 맛볼 수 있게 해준다.

그리고 추가로 준비한 계란말이.

역시 부대찌개처럼 매콤한 요리에는 부드러운 계란말이가 제 맛.

운암명가 부대찌개를 포장해서 집에서 요리할 때 주의해야 할 점이 하나 있는데,

처음 끓일 때에는 페트병에 들어있는 사골국물을 절반만 넣고 끓여야 한다는 것이다.

계속 끓이다가 국물이 많이 짜게되면 그 때 남은 사골국물을 조금씩 더 넣어주는게 포인트.

부대찌개가 보글보글 아주 잘 끓는다.

아보카도 샐러드

아보카도와 삶은계란으로 만든 샐러드도 옆에 두고.

파김치

맛좋은 파김치.

부대찌개의 사이드킥 코울슬로

그리고 부대찌개에 빠질 수 없는 코울슬로와 

명란 계란말이

계란말이.

코울슬로는 가게에서 포장해주기 때문에, 계란말이만 추가로 준비하면 될 것 같다.

부대찌개에 들어있는 소세지의 자태와 짙은 마늘향이 나의 코를 자극한다.

역시 맛좋은 운암명가 부대찌개.

 

부대찌개야 어디서 먹는 기본 평타는 친다지만

그래도 같은 값이면 맛좋고 독특한 부대찌개를 먹는게 낫지 않을까?

가격도 적당하고 마늘향도 짙어 평범하지만은 않은

운암명가 부대찌개를 먹어보자.

댓글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