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원 화성행궁 맛집 샐러드 카페, 도담샐러드! 도담샐러드 : 네이버 카페 · 매일 11:00 - 21:00,월요일 휴무 store.naver.com 그동안 스트레스받는 일이 너무 많았는데, 잠시 쉬어갈 겸 수원 화성행궁 근처를 산책하다가 우연히 이제 막 오픈한 샐러드 카페를 방문하게 되었다..ㅎㅎ 무심결에 지나칠 뻔 했으나 아 카페구나 싶은 간판. 샐러드를 정말 좋아하는 아내가 들어가보자고 설득 시작. 나 같은 남자들은 샐러드를 왜 돈 주고 사먹는지 이유를 잘 모르지만;;; 아내의 끈질긴 설득에 우선 입장. 들어가보니 뭔가 다른 느낌?? 사진 찍는걸 좋아하기에 카페나 음식점에 들어갈 때도 인테리어부터 살펴보는데 느낌 굳. 딱 내가 좋아하는 깔끔한 인테리어. 선인장도 이쁘더라. 여기는 선인장 맛집인가..?? 초록초록한 덩굴...?? 엄청 깔끔하길래 사.. 2020. 6. 21.
우즈 베이커리 카페, 그리고 아산 신정호수에서의 힐링 5월 황금연휴를 맞아 아내와 함께 아산 신정호수의 상징(?) 우즈 베이커리에 놀러갔다. 신정호수 근처 카페 붐이 일어나기 시작했을 때 선두주자였던 카페인데, 아내와 결혼 전부터 자주 갔던 곳이라 추억이 남다르다...ㅎㅎ 갈색 벽돌이 인상적인 곳이다. Bakery Cafe & Brunch 에서 알 수 있듯이 우즈 베이커리는 카페보다는 베이커리...에 정체성이 더 가깝다고 할 수 있다. 우즈 베이커리의 모토인가? 우즈 베이커리 입구에 들어서면 제일 처음 보이는 인테리어. 인테리어 역시 갈색 벽돌이 잘 어우러진다. 그리고 우즈 베이커리의 메인. 바로 빵. 보기만 해도 정말 맛 좋아보이는 빵들이 너무나도 많다. 오전부터 내내 새로운 빵들이 나오는데, 이것만 봐도 우즈 베이커리의 정체성이 카페보다는 빵집에 가깝다.. 2020. 5. 1.
쉑쉑버거에서는 이걸 먹자; 감튀에 쉐이크 '쉐이크쉑' 쉐이크쉑은 뉴욕 메디슨 스퀘어 공원 복구 기금 마련을 돕고자 시작한 USHG의 여름 이벤트에서 우연히 시작되었습니다. 매년 여름 많은 쉑 팬들이 핫 도그 카트 앞에 길게 줄을 설 정도로 인기를 끌면서 2004년, 쉐이크쉑 이라는 이름의 간판을 달고 공원 내에 키오스크 매장을 열었습니다. 쉐이크쉑은 뉴욕 메디슨 스퀘어 공원 복구 기금 마련을 돕고자 시작한 USHG의 여름 이벤트에서 우연히 시작되었습니다. 매년 여름 많은 쉑 팬들이 핫 도그 카트 앞에 길게 shakeshack.kr 맥도날드에서는 더블 불고기버거, 맘스터치에서는 햄치즈 휠렛 버거를 애용하는 나는 사실 수제버거를 좋아하지 않는다. 말이 수제버거지 유명한 곳을 가도 패티나 번이 맥도날드나 맘스터치같은 일반 패스트 푸드점과 별다르지 않.. 2020. 3.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