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탄역 분위기 맛집, 더 몰트 하우스 동탄점에서 파스타와 피자를! 국밥과 부대찌개를 좋아하는 나에게 파스타는 너무 어울리지 않는 음식이나,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은 언제 가냐는 아내의 잔소리(?!)에 여기저기 찾아보다가 선택하였다. 바로 더 몰트 하우스 동탄점! 더 몰트하우스 동탄점의 정문은 정말 거대하다. 거의 4m는 될 것 같은 거대한 정문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거대한 문 만큼이나 커다란 꽃 장식도 특이하다. 내부 인테리어는 매우 바(BAR)...스럽다??? 카운터에 큼지막하게 자리잡은 양주와 맥주들만 봐도 헉소리가 나온다. 넓다. 천장이 매우 높아서 그런지 시원시원하다. 원목 의자와 테이블과 대리석(느낌나는?) 바닥과 벽의 타일들이 고급스러운 느낌을 낸다. 물론 나는 고급이 아니다. 음...저 술통에 있는게 뭔지는 모르겠다...ㅎㅎ 더 몰트 하우스에서 제일 마음에 .. 2020. 6. 8.
경기도 수원 부대찌개 맛집, 영통 두꺼비집 부대찌개의 진한 소세지를 맛보자! 주말을 맞아 날도 더워지기 시작하니 이열치열 느낌으로다가 부대찌개를 먹으러 나갔다. 부대찌개가 먹고 싶을 때 항상 가게 되는 수원 영통의 두꺼비집 부대찌개로 발걸음을 옮겼다. 부대찌개 2인분과 섞어사리(햄+소세지) 하나를 추가해서 주문했다. 이 집은 햄과 소세지가 메인이므로 무조건 섞어사리는 추가하는걸 추천한다...ㅎㅎ 그리고 여느 부대찌개집과 메뉴판은 동일하지만, '구이' 메뉴가 있다는게 특이한 점이다. '구이' 메뉴를 주문하면 햄이나 소세지, 베이컨과 같은 육류가공제품들을 구워주는데 사실 한 번도 먹어본 적은 없다. 다음에 먹어보고 리뷰를 해봐야... 깔끔한 밑반찬. 밑반찬 많은걸 좋아하지 않는 나로서는 이렇게 밑반찬 가지수가 적은게 좋다. 시원한 동치미. 괜춘하다. 달달한 어묵볶음. 어묵볶음이야 말.. 2020. 5. 31.
손석희 시계를 차보자, 카시오 A168WA-1 디지털 시계 평생 제대로 된 시계 하나 차보지 않은채로 잘 지냈었는데, 문득 시계뽐뿌가 너무 심하게 와버렸다... 몇 날 며칠을 고민하면서 온갖 시계들을 구글링해보았고 결국 론진 마스터컬렉션과 오메가 문워치가 딱 내 스타일이었으나 역시 문제는 통장 잔고! 결국 거의 일주일 간 론진과 오메가 사이에서 고민하다가 나의 통장 잔고와 아주 잘 어울리는 카시오 A168WA-1로 결정하였다... 이른바 '손석희 시계' 깔끔하다. 저가형 전자시계 시장을 석권한 카시오 답게 박스 마저 전자시계같다. 박스는 간단하게 열린다. 고급스러운 비닐봉투에 싸여져있는 카시오 A168WA-1 저가형 전자시계의 대명사 답게 비닐커버가 시계 전면을 보호하고 있다. 깔끔하다. 손석희가 이 시계를 찼던 이유를 알 것 같다. 정확히 말하면 이 모델은 아.. 2020. 5. 28.
탁상용 선풍기 구매 시 체크해야 할 한 가지, 더운 여름을 대비하는 직장인의 자세! 더운 여름에도 회사 사무실의 에어컨은 하루 종일 열일을 하고 있으나, 문제는 다른 곳을 다녀왔을 때의 더위를 참기 힘들다는 것이다. 사무실에 막 도착하고 15분정도 까지는 마음을 다잡으며 더위를 이겨내야 그때부터 시원해지기 시작하는데, 아무리 참을성이 사람에게 중요한 미덕이라 할지라도 굳이 잠깐의 더위를 참을 필요가 있나 싶었다. 그래서 나도 구매해보았다. 탁상용 선풍기. 솔루스에어라는 탁상용 선풍기가 사내 쇼핑몰에 19,9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올라와 냉큼 주문했다. 바람을 해결해준다는 의미인가..?? 이런저러한 기능들이 막 써있긴 한데 2~3만원 정도의 선풍기가 당연히 가지고 있어야 할 기능들이기도 하고, 그 말은 어느 선풍기를 구매하든 '바람을 쏴 주는' 본연의 기능은 다 비슷비슷하다는 얘기... 2020. 5. 23.
감바스 레시피, 아주 쉽게 만들어보는 맛난 감바스 알 아히요! 감바스 알 아히요 새우와 마늘, 향신료 등을 올리브유에 넣고 끓인 스페인 요리 스페인 타파스(애피타이저)의 하나다. 새우와 마늘을 향신료와 함께 올리브유에 넣고 끓여 만든다. 스페인어로 감바스(Ga 100.daum.net 스페인어로 감바스(Gambas)는 새우, 아히요(Ajillo)는 마늘을 뜻한다. 간단하게 얘기하면, 감바스 알 아히요는 새우와 마늘을 올리브유에 넣고 끓여서 만드는 요리이다. 완성된 요리의 모습이 뭔가 있어보이기는 한데, 사실 정말 쉽게 만들 수 있는 요리이다. 파스타와 함께 거의 최하난이도에 속하는 요리라고 하면 맞겠다ㅎㅎ 감바스 알 아히요의 재료. 감바스에서 필수적으로 들어가야 하는 재료는 새우와 마늘이다. 추가적으로 들어가면 좋은게 페퍼론치노와 버터...없어도 좋고ㅎㅎ 아무래도 기.. 2020. 5. 17.